default_setNet1_2

지난해 충남도 내 농기계 사고 늘었다

기사승인 2017.03.20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충청신문=내포] 홍석민 기자 = 경운기·트랙터 등 농기계 사고가 해마다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충남도 소방본부에 따르면, 지난 2012년부터 5년 동안 도내에서 발생한 농기계 사고는 417건으로 집계됐다.

연도별로는 2012년 62건, 2013년 73건, 2014년 76건, 2015년 100건, 지난해 106건으로, 농촌 고령화와 맞물려 연평균 15% 씩 늘었다.

사고 유형은 작업 중 사고가 226건, 도로에서의 교통사고가 191건으로 조사됐다.

월별로는 10월이 71건으로 가장 많고, 5월 60건, 8월 48건, 6월 37건 등으로 나타났다.

또 농한기인 12월 12건, 1월 11건에 불과하던 농기계 사고는 2월 21건, 3월 32건으로 영농 준비기 및 본격적인 영농철에 접어들며 증가세를 보였다.

이는 겨울 내 보관해 온 농기계를 정비 없이 사용하거나, 지반이 녹아 미끄러지기 쉬운 상황에서의 운전 부주의 때문으로 풀이된다.

도 소방본부 관계자는 “봄철 농기계 사고 예방을 위해서는 농기계 사용 전 반드시 점검을 실시하고, 좁은 농로를 이동할 때에는 미끄러짐 사고에 유의해 줄 것”을 당부했다.

홍석민 기자 designer1976@dailycc.net

<저작권자 © 충청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