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대덕구, 새 봄맞이 도로와 시설물 일제점검

기사승인 2017.03.21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충청신문=대전] 박희석 기자 = 대전 대덕구는 내달 1일까지 겨울철 한파·강설 및 해빙기 도래로 그 동안 파손되거나 더러워진 도로 및 시설물에 대해 안전하고 쾌적한 도로환경 조성을 위해 ‘새 봄맞이 도로와 시설물 일제점검’을 실시하고 내달 7일까지 미흡사항에 대한 시정에 들어간다.

20일 구에 따르면 건설과 직원들로 점검반을 꾸려 점검에 나서며 도로포장의 파손 및 변형 여부, 각종 도로시설물의 청결상태, 교량 등 주요시설물의 정상적인 기능 유지여부, 도로 배수시설 정비, 도로구역 내 불법 점용 시설 정비 여부 등을 중점적으로 점검을 실시한다.

점검대상은 관내 주·보조 간선도로(20m 미만 도로) 및 시설물로서 도로연장 237km, 교량 8개소, 보도육교 8개소, 가도교 2개소, 차도육교 3개소가 해당되며, 점검 중 도로 파손부 발견 즉시 긴급보수를 실시하고, 긴급보수가 어려운 지역은 단가계약 공사로 신속히 정비할 방침이다.

박희석 기자 news25@dailycc.net

<저작권자 © 충청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