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충남소방본부, 화학물질 취급업체 점검

기사승인 2017.03.21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충청신문=내포] 홍석민 기자 = 충남도 소방본부는 도내 주요 화학물질 취급업체를 대상으로 다음 달까지 점검을 실시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점검은 각 업체의 화학물질 취급량 증가로 사고 위험도 높아지고 있다는 판단에 따라 마련했다.

대상은 도내 화학물질 취급업체 463곳 중 30곳으로, 점검은 구조대 초동 대응 능력 및 현장 대응 역량 강화에 초점을 맞춰 추진한다.

강기원 도 119광역기동단장은 “지난 5년 동안 도내에서만 30건의 화학물질 사고로 30명의 사상자가 발생했다”며 “이번 점검을 통해 업체의 안전관리 의식을 높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도 소방본부는 지난 15일 천안시 목천읍과, 17일 공주시 검상동 화학물질 취급업체에 대한 점검을 진행했다.

홍석민 기자 designer1976@dailycc.net

<저작권자 © 충청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