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공주시, ‘2017년 부부의 날 기념행사’ 큰 호응

기사승인 2017.05.19  

공유
default_news_ad1

- 기념행사, 부부세족식, 부부레크레이션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 펼쳐

   
▲ 부부의날 기념식에서 부부세족식을 실시하고 있는 모습(제공 = 윤석례 복지지원과 여성다문화팀)
[충청신문=공주] 정영순 기자 = 공주시가 17일 부부의 날(21일)을 맞아 부부 40여쌍과 자녀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공주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강당에서 부부의 날 기념행사를 가졌다.

이 날 행사는 가정의 중심인 부부관계의 소중함을 일깨우고 건강한 부부문화 확산을 위해 ‘최고의 사랑’이라는 주제로 진행됐으며, 기념식과 부부서약식, 부부세족식, 레크리에이션 등 다채로운 부부 사랑 프로그램이 펼쳐졌다.

기념식에서는 가족 문화 정착 및 확산에 기여한 부부 3쌍에게 모범부부, 잉꼬부부, 다문화부부 3개 분야에 대한 시장표창이 각각 수여됐다.

이 날 참석한 김기정·윤세화 부부는 “국제결혼을 통해 만난 다문화부부로 두려움도 있었고 힘든 날도 많았지만 서로 사랑하는 마음으로 극복할 수 있었다” 며 “부부의 날을 맞아 부부관계의 소중함을 일깨우고 화목한 가정을 일구자는 의미를 부여해준 매우 의미있고 뜻깊은 시간이었다” 소감을 밝혔다.

노재헌 공주시 시민국장은 “행복은 건강한 가정에서 비롯되며, 가정은 최고의 사랑인 부부의 사랑을 중심으로 만들어진다” 며 “부부의 날 기념행사에 참석하신 부부와 가정이 행복으로 충만해 질 때 더불어 행복한 도시가 되는 것”이라고 말했다.

정영순 기자 7000ys@dailycc.net

<저작권자 © 충청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