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음성군 맹동면 주민자치위원회, ‘사랑의 고구마’를 캐다

기사승인 2017.10.13  

공유
default_news_ad1
   
[충청신문=음성] 김학모 기자 = 음성군 맹동면과 맹동면 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김태선)는 지난 11일 자매결연을 맺은 서울 동대문구 장안1동 주민자치위원 30여명과 함께 쌍정리 휴경지에서 ‘사랑의 고구마 캐기’ 행사가 있었다.

이번 행사는 주변의 불우이웃과 독거노인을 돕기 위하여 맹동면 주민자치위원회와 장안1동 주민자치위원회가 매년 진행하고 있는 행사로, 올해는 지난 4월에 고구마를 식재하여 10kg 박스 200여개 분량을 수확했다.

김태선 맹동면 주민자치위원장은 “도·농 상호 교류협력 활성화 및 지역 복지 향상을 위하여 바쁘신 와중에도 오늘 행사에 참여해 주신 모든 분께 감사드린다”며 “오늘 우리의 작은 정성을 모아 지역 내 어려운 이웃들에게 큰 도움을 줄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학모 기자 kimhm1295@dailycc.net

<저작권자 © 충청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