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진천군, 명절 앞두고 이웃 위한 온정의 손길 줄이어

기사승인 2018.02.14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충청신문=진천] 지홍원 기자 = 설 명절을 앞두고 진천군에 소외계층을 돕기 위한 온정의 손길이 줄을 잇고 있다.

한국도로공사 충북본부와 (사)진천군 친환경 농업인연합회는 13일 진천군청을 방문해 성금 500만원과 한과 100상자(300만원 상당)를 각각 기탁했다.

한국도로공사 충북본부 박태영 본부장은 “작은 정성이지만 설 명절을 맞아 소외된 이웃들에게 희망을 전하고 싶었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 어려운 이웃을 돕는데 앞장 서겠다”고 말했다.

기탁된 성금 500만원은 충청북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사회복지시설 3개소에 각100만원씩 전달되며, 동절기 위기 가구 10세대에 20만원씩 전달되어 생활안정에 기여할 예정이다.

이날, 연잎 한과 100상자(300만원 상당)를 기탁한 (사)진천군 친환경농업인연합회 김진범 대표도 “정성들여 만든 한과가 외롭고 쓸쓸한 설명절을 보내고 계시는 독거 어르신들에게 전해져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이웃사랑을 꾸준히 실천하며 사회공헌활동을 이어가도록 노력하겠다” 고 말했다.

충청북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로 기탁된 한과 100상자는 진천군 노인복지관 독거노인돌보미 사업단과 군 희망복지지원팀을 통해 관내 독거노인 및 소외계층에 전달될 예정이다.

한편, 한국도로공사 충북본부는 지난해 7월 집중호우로 인한 수해때 충북지역 수해 때에도 조속한 복구를 위한 장비 및 물품을 지원한 바 있으며, 작년 추석 명절을 앞두고도 소외계층을 위해 500만원을 기탁한 바 있다.

지홍원 기자 zoom9850@dailycc.net

<저작권자 © 충청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