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홍성군 마을세무사 올해도 운영 중

기사승인 2018.02.15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충청신문=홍성] 김원중 기자 = 홍성군이 올해에도 마을세무사제도를 운영하고 군민들의 세금 고민 등을 속시원히 해결할 전망이다.

지난 2016년부터 시행된 마을세무사제도는 세금문제로 고충이 있지만 바쁜 경제여건 및 생활로 전문적인 세무상담 서비스를 받기 힘든 납세자들에게 지역에서 활동 중인 세무사의 재능기부를 통해 무료 세무상담을 제공하는 제도다.

특히 마을세무사는 지방세 및 양도소득세와 같은 복잡한 국세 문제에 대한 주민들의 고민을 상담해 주고, 지방세 관련불복 청구도 무료로 지원하고 있다. 세금고민이 있는 군민은 누구나 전화, 팩스 또는 이메일 등을 통해 마을세무사에게서 세금 관련 상담을 받을 수 있으며, 개별 방문 면담도 병행하고 있다.

또한 마을세무사제도 시행 초기인 지난 2016년 6월 1일부터 활동하던 박관형 세무사가 올해 2기 마을세무사로 재위촉 돼 오는 2019년 12월 31일까지 군민들을 위해 적극적으로 활동하게 된다.

한편 지난 2017년에는 총 38명의 군민이 마을세무사 제도를 이용해 상담과 세금 신고서 작성에 많은 도움을 받았으며 마을세무사 제도를 통해 어려운 군민들이 보다 나은 행정서비스를 제공 받을 수 있도록 적극적인 홍보를 통해 더 많은 군민들이 이용할 수 있도록 노력할 방침이다.

김원중 기자 wjkim37@dailycc.net

<저작권자 © 충청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