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보령시 남포면 새마을지도자협의회, 자원 재활용 구슬땀

기사승인 2018.03.14  

공유
default_news_ad1
   
[충청신문=보령] 김환형 기자= 보령시 남포면 새마을지도자협의회(면회장 김원상, 부녀회장 황영순)에서는 13일 회원 4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자원 재활용을 위한 구슬땀을 흘렸다.

이번 활동은 그동안 마을 주민들이 조금씩 모아온 헌 옷과 흉물스럽게 쓰레기로 방치 되어있던 폐비닐, 폐지, 고철 등의 숨은 자원을 모아 쾌적한 환경 조성 및 자원 재활용의 의지를 높이기 위해 마련한 것이다.

이날 새벽부터 마을에서 모은 재활용 가능 자원은 약 10톤으로, 발생된 수익은 연말 이웃사랑 나눔활동 및 지역 발전을 위해 사용할 계획이다.

신권섭 남포면장은 “마을 주민들이 방치된 자원을 재활용함으로써 쾌적한 마을 경관 조성 및 자원 재활용, 이를 통한 지역사회 나눔활동이라는 일석삼조 효과를 냈다”며, “힘을 모아준 새마을지도자와 부녀회원께 고맙다”고 말했다.

김환형 기자 kkhkhh@dailycc.net

<저작권자 © 충청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