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대전광역자활센터와 업무협약

기사승인 2018.03.14  

공유
default_news_ad1
   
▲ 박미애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대전지역본부장 (좌측 세번째)과 이현수 대전광역자활센터 센터장(우측 세번째) 및 관계직원들이 업무협약 후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
[충청신문=대전] 박희석 기자 =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대전지역본부(본부장 박미애)는 13일 중구 대흥동 대전광역자활센터(센터장 이현수)에서 대전지역 경제적 취약가정 및 위기가정, 긴급지원 아동 발굴 및 지원을 위한 업무 협약식을 실시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박미애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대전지역본부장, 이현수 대전광역자활센터 센터장 및 관계직원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은 양 기관의 상호협력을 통한 대전지역 아동(만 18세 미만)들의 건강한 성장, 발달을 위한 정보 제공, 업무연계(복지서비스 등), 공동사업 추진 등 상호 교류, 업무 협력 강화를 목적으로 체결됐다.

박미애 대전지역본부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대전광역자활센터와 도움이 필요한 아동 및 청소년들이 꿈을 키우며 행복한 삶을 가꾸어 가는데 함께 하게 되어 기쁘며, 상호 협력하에 아동들에게 지속적인 지원을 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박희석 기자 news25@dailycc.net

<저작권자 © 충청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