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홍성군, 24일부터 역사·문화 가득한 주말 시티투어 운영

기사승인 2018.03.15  

공유
default_news_ad1
   
[충청신문=홍성] 김원중 기자 = 홍성군이 오는 24일부터 매주 토요일 10인 이상의 개인이나 단체 관광객들을 대상으로 주말 시티투어를 운영하고 군을 방문하는 관광객들에게 버스관광 편의를 제공하게 된다.

군은 지난 2012년부터 서해금빛열차와 연계해 버스투어를 운영해왔으며, 올해부터는 매주 토요일 정기적인 주말 시티투어를 마련해 지역을 방문하는 외지 관광객들에게 문화관광해설사의 전문적인 역사문화 해설을 제공해 군을 홍보하고 지역 경제를 활성화에 나선다.

특히 기존 버스투어는 전화예약만 가능해 예약에 상당한 제약이 있다는 문제점이 있었으나 올해부터는 홍성군 홈페이지에 시티투어 예약 서비스를 구축해 관광객들이 더 쉽게 버스투어를 이용할 수 있도록 온라인 사전예약 시스템을 조성했으며 관광객 10인 이상이 모여야 하는 버스 투어의 특성 상 단체 관광객이 아닌 경우 요건 충족이 어려웠다는 문제점을 보완해 올해부터는 매주 토요일 주말 시티투어 운행을 위한 모객을 통해 개인이나 소규모 단체 방문 관광객의 참여 기회를 확대할 계획이다.

또한 올해 시티투어는 홍성역을 출발해 홍주성 역사관 및 홍주읍성, 남당항, 속동전망대, 그림이 있는 정원, 광천 전통시장을 여행하는 ‘홍성힐링투어’, 홍주성 역사관 및 홍주읍성, 남당항, 속동전망대, 한용운생가, 김좌진장군 생가, 이응노생가 및 기념관을 여행하는 ‘역사문화투어’ 등의 코스를 개설해 운영할 예정이며 이용 요금은 20세 이상 대인의 경우 5천원, 20세 미만의 소인의 경우 3천원이며 군에서는 버스비를 부담하고, 관광지 입장료 및 체험비와 중식 등은 개인이 부담해야 한다.

한편 서해금빛열차와 연계한 버스투어를 통해 꾸준한 관광객 유치 증대 효과를 가져오고 있으며 지난해 서해금빛열차 이용객은 4010명(전년도 3662명), 기찬해피투어는 2594명(전년도 1423명)으로 버스투어 모두 6604명이 이용했다.

김원중 기자 wjkim37@dailycc.net

<저작권자 © 충청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