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제64회 전국남녀 종별탁구선수권대회 천안서 개최

기사승인 2018.04.17  

공유
default_news_ad1

- 16일부터 23일까지 유관순체육관서

article_right_top
[충청신문=천안] 장선화 기자 = 제64회 전국남녀종별탁구선수권대회가 16일부터 23일까지 천안시유관순체육관에서 열린다.

대한민국에서 가장 권위 있는 대회로 손꼽히는 전국남녀종별탁구선수권대회는 대한탁구협회가 주최하고 충남도탁구협회와 천안시탁구협회가 주관한다.

대회 종목은 초·중·고·대·일반부 각 종별 개인단식, 개인복식, 단체전으로 구성됐으며 단체전 139팀, 개인전 단식 947명, 개인전 복식 422조 등 1000여명의 선수들이 참가해 그동안 갈고 닦은 기량을 겨룬다.

최광용 천안시 체육교육과장은 “이번 대회는 국가대표급 스타플레이어가 대거 출전해 탁구의 진수를 선보일 것”이라며 “한국탁구의 현재와 미래를 가늠할 수 있는 박진감 넘치는 대회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열린 63회 대회 우승은 남자단체전에서 삼성생명, 여자일반부 단체전은 대한항공이 차지했다.

남자개인단식에서는 한국수자원공사의 김민혁(당시 삼성생명), 여자개인단식에서는 삼성생명의 최효주가 우승을 거머쥐었다.

장선화 기자 adzerg@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