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박성효 "대전선을 도시숲길로 탈바꿈"

기사승인 2018.05.17  

공유
default_news_ad1
   
▲ 대전선 철길 공원화 사업 안내도.
[충청신문=대전] 장진웅 기자 = 박성효 자유한국당 대전시장 예비후보는 16일 원도심을 가로지르는 '대전선'을 전면적인 철길 공원화 사업을 통해 '도시숲길'로 조성하겠다고 약속했다.

박 예비후보는 한국철도시설공단과 협의해 대전선 통행열차(대전역-서대전역)를 대전조차장(회덕역)에서 서대전역으로 우회하는 노선으로 조정하고 도심 통과 구간은 '대전선 철길 공원화 사업' 부지로 확보한다는 구상이다.

사업 대상지는 동구 삼성동-중구 중촌동 일원 2.6㎞ 구간이다.

이곳에 테마별 산책로와 소규모 공연장 등 시민 힐링공간을 조성하고 교량 경관조명 1개소와 보도육교 2개소 등을 설치할 계획이다.

또 '패션·생활용품 스타트업존'을 세워 청년창업 활성화를 촉진하고 산책로에는 계족산처럼 황톳길을 조성해 시민들에게 도심 속 맨발 걷기 즐거움을 제공할 예정이다.

대전선 통행열차 대전조차장 우회는 철도시설공단의 건널목 운영·관리비 절감과 함께 대전시의 열차 통행에 따른 교통 정체 해소 등 시너지 효과가 충분하다고 분석한다.

장진웅 기자 jjw8531@dailycc.net

<저작권자 © 충청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